예산소방서, 기도폐쇄 응급처치법 안내
  • 이회윤 기자
  • 승인 2020.09.28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도폐쇄 상황’ 발생을 대비해 응급처치 방법 안내 자료. 예산소방서 제공

[금강일보 이회윤 기자] 예산소방서(서장 채수철)는 다가오는 추석 및 일상생활 속에서 음식을 먹다가 잘못 삼켜서 숨이 막히는 ‘기도폐쇄 상황’ 발생을 대비해 응급처치 방법을 홍보했다.

명절에 떡과 같은 음식을 먹다가 기도에 걸려서 숨을 못 쉬게 되는데 이때 하임리히 법에 따라 응급처치 하면 된다.

먼저 환자의 상태 확인 후 119신고해야 하며 이후 자발적인 기침을 유도해야 한다. 이어 배꼽과 명치 중간사이에 주먹 쥔 손을 다른 손으로 감싸 위치시킨 후 안쪽에서 위로 강하게 당겨줘야 한다. 이 과정을 119 도착 시까지 반복하면 된다.

소방서 관계자는 “기도폐쇄 환자에게는 빠른 응급처치가 생명을 살리는 데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는 응급처치법을 숙지하고 위급상황 시 언제든지 119로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예산=이회윤 기자 leehoiyun@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