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병원 장재원 교수팀, 국가 연구개발 사업 최종 선정
  • 김미진 기자
  • 승인 2020.10.12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대병원 이비인후과 장재원 교수
충남대병원 이비인후과 장재원 교수

[금강일보 김미진 기자] 충남대병원은 이비인후과 장재원(사진) 교수팀이 2020년도 제2차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연구개발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장 교수팀이 지원한 과제는 ‘상기도 자연공 내시경 수술을 위한 신개념 메디봇 핵심 기술 개발’로 연구내용이 뛰어나고 독창적이며 임상적 유용성과 기술개발을 통한 파급효과가 기대되는 연구라고 평가받아 선정됐다.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연구개발 사업은 2020년부터 2025년까지 총 1조 2000억 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프로젝트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공동 추진한다. 장 교수는 최근 2년간 충남대병원과 여러 연구원등과 함께 지속적으로 수술로봇개발을 진행해왔다.

사업 선정에 따라 장 교수는 향후 나노센서 관련 세계 최고 수준 기술을 보유한 미국 조지아텍 여운홍 교수팀과 협력, 독창적이고 도전적인 수술로봇시스템을 제작하게 된다. 장 교수는 “상기도 자연공 수술에 특화된 신개념 첨단 로봇수술시스템의 보급으로 상기도 수술에서 기존 로봇시스템의 한계를 극복해 다양한 임상 적용 및 의료기술 발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로봇공학·IT 분야 최고 전문가들과의 네트워크를 통해 성실히 연구과제를 수행해 조속히 임상현장에 적용, 환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진 기자 kmj0044@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