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주코퍼레이션 ‘솔트’, ‘퍼블릭 에너미’영화제작사 렐러티비티 인수로 슈퍼탤런트 오브더 월드 등 쇼케이스 통해 ‘제2의 안젤리아 졸리’ 찾는다
유주코퍼레이션 ‘솔트’, ‘퍼블릭 에너미’영화제작사 렐러티비티 인수로 슈퍼탤런트 오브더 월드 등 쇼케이스 통해 ‘제2의 안젤리아 졸리’ 찾는다
  • 금강일보
  • 승인 2016.11.09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싱가폴 유주코퍼레이션 그룹이 안젤리나 졸리의 방한으로 화제를 모았던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솔트(Salt)’를 비롯한 조니 뎁 주연의 ‘퍼블릭 에너미(Public Enemies)’, 릴리 콜린스 주연의 백설공주(The Brothers Grimm: Snow White), 배우 장동건의 할리우드 진출작인 ‘더 워리어스 웨이(The Warrior’s Way)’ 등의 공동제작사 겸 배급사로 유명한 할리우드 필름 프로덕션 렐러티비티 미디어(Relativity Media)를 손에 넣었다.

지난 달 31일(현지시간) 로이터(Reuters)에 따르면, 토마스 질리아쿠스(Thomas Zilliacus) 전 노키아 아시아 태평양 회장이 이끄는 유주 코퍼레이션 그룹이 미국 렐러티비티 미디어를 한화 약 2천6백억에 인수하여 최대주주가 되었다.

렐러티비티 미디어는 씨티그룹이 45억달러(약 4조2,376억원) 규모의 영화펀드를 만들어 5년 동안 90편의 영화를 제작하는데 참여하기도 했다. 소니픽처스, 유니버셜픽처스, 파라마운트, 20세기 폭스, 워너 브라더스, 컬럼비아 픽처스 등과 어깨를 나란히 했던 세계 7대 영화제작사 및 배급사이다.

이번 입찰 경쟁은 중화권의 두 개의 회사가 함께 했다. 토마스 질리아쿠스 유주 코퍼레이션 최고경영자(CEO)는 이번 렐러티비티 미디어의 인수로 원스톱 필름 프로덕션과 “극장상영관, TV, 컴퓨터, 모바일 등 다양한 배급 스크린을 확보하게 되었으며, 중국, 한국 한류배우, 슈퍼탤런트 오브더 월드 등 엔터테인먼트 쇼케이스에서 배출한 입상자들을 할리우드 라이징 스타로 만들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유주 코퍼레이션의 한국합작기업인 유주코리아 지사측의 박정우 전략기획이사는 “지난 3년 동안 슈퍼탤런트 오브더 월드 쇼케이스의 회장을 겸임하고 있는 토마스 질리아쿠스 회장이 한국에서 열리는 시즌 7에 참관하기 위하여 올 11월말 경 방한하게 된다. 질리아쿠스 회장단은 국내외 엔터테인먼트, 이커머스 기업, 게임사 등 글로벌 한류기업들과 미팅을 가지게 될 것이다“라고 알려왔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