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가 취업을 희망하는 드림스타트 부모를 대상으로 정리수납 프로그램을 운영해 참여자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공간이 바뀌면 가족이 변화 한다’를 슬로건으로 지난달 23일부터 10주 과정으로 매주 화요일 정리수납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에는 집안의 효율적 정리나 취업 연계가 필요한 드림스타트 부모 13명이 참여해 수납전문가로부터 주방, 거실, 냉장고 등 가정의 다양한 분야에 걸쳐 간단한 소품들을 이용해 정리할 수 있는 방법들을 익히고 있다.

교육은 공간 및 영역별 문제점을 진단하고 해결방안을 함께 토의하며, 정리를 원하는 가정에서 실습도 진행해 배운 것을 현장에서 응용할 수 있어 참여자들이 매우 만족해하고 있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은 비위생적인 환경에서 아동이 성장하지 않도록 환경의 중요성을 일깨워 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해줄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또한 참여자들은 교육을 함께 받으면서 다양한 상황을 공유하고 이해하는 소통의 시간도 가질 수 있어 즐겁게 수업을 받고 있다.

참여자들은 프로그램 수료 후 정리수납전문가 2급 자격증 과정 시험도 치를 계획이다.

박종선 여성청소년과장은 “이번 교육이 드림스타트 부모들에게 새로운 도전의 장을 열어주고, 교육수료 후에는 정리수납이 필요한 드림스타트 가구를 대상으로 자원봉사는 물론 자격증 취득을 통해 취업도 할 수 있어 개인의 삶의 질 향상뿐 아니라 가족이 함께 변화할 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충주=최윤호 기자 cyho0843@gg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