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65세 이상 어르신 시내버스 환승 하루 종일 무료
천안시 65세 이상 어르신 시내버스 환승 하루 종일 무료
  • 김완주 기자
  • 승인 2017.07.17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최초 65세 이상 1일 무료 환승 제도 다음달 21일부터 시행

65세 이상 천안시민은 앞으로 하루 종일 버스를 무료로 환승할 수 있게 된다.

천안시가 전국 최초로 다음달 21일부터 65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 시내버스 1일 무료 환승제도를 시행한다.

시에 따르면 천안시에 주민등록을 둔 만 65세 이상 시민이면 무료 환승카드를 발급 받아 최초 탑승 시에만 요금을 지불하고 당일 24시 전까지 추가요금 없이 환승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하루 동안 시간과 횟수에 제한이 없이 무료 환승이 가능하므로 하차태그를 하지 않아도 된다. 단, 65세 이상 무료 환승카드는 천안시 관할버스와 천안시 지역 내에서만 사용이 가능하다.

카드신청은 현재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이 가능하고 신분증, 반명함 사진을 지참해야 한다. 카드는 선불 충전식으로 편의점 또는 은행 등 교통카드 충전이 가능한 곳에서 충전할 수 있다.

앞으로 시는 65세 이상 1일 무료 환승제 외에도 마중버스 도입 등 지·간선 노선 체계 구축에 따른 환승 이용 불편을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김남걸 교통과장은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어르신들의 교통 복지와 경제활동, 취미, 건강생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한다”며 “8월 시행에 앞서 제도 운영준비에 만전을 기 하겠다”고 말했다.

천안=김완주 기자 pilla21@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포토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가수 현아의 관능적인 뷰티 화보가 공개됐다. 현아는 26일 공개된 매거진 ‘엘르’ 4월호를 통해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와 함께한 화보를 선보였다. 공개된 화보에서 주스가 물든 듯한 과즙 컬러의 립스틱을 소화해냈다. 현아의 입술에 녹아 들어 시선을 사로잡는 매혹적인 화보를 완성한 것. 특히 맥(MAC)의 뮤즈가 된 현아는 첫 화보를 통해 귀엽고 섹시하면서도 고혹적이고 우아한 눈빛으로 콘셉트에 따라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