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선주, 김소희 대표에게 "너만 희생하면 된다"고 들어…'원망스럽다'
홍선주, 김소희 대표에게 "너만 희생하면 된다"고 들어…'원망스럽다'
  • 김미영 기자
  • 승인 2018.02.22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선주, 김소희 대표에게 "너만 희생하면 된다"고 들어…'원망스럽다'

홍선주가 포털 사이트 실시간 순위에 오른 가운데 홍선주와 김소희 대표의 발언이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19일 jtbc뉴스룸 에서는 이윤택 연출가로부터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홍선주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홍선주는 익명으로 전화인터뷰를 가졌다.

그는 "성폭행을 당하는 장면을 목격했다. 또한 임신과 낙태까지 한 여성도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홍선주는 "김소희 대표는 이 사실이 알려지면 이윤택 연출가에게 누가 된다며 오히려 나를 비난했다"라고 털어놨다.

홍선주는 이윤택이 안마를 원한다며 등을 떠민 이가 김소희 대표라고 밝혔다. 

홍선주는 연희단거리패 김소희 대표가 이윤택 연출의 파트너를 직접 초이스하고 안마를 종용했다며 "과일 쟁반으로 가슴을 치면서 너 하나 희생하면 된다. 그 까짓 일로 뭐그래 들어가라고 했다. 여자 선배들이 더 원망스러웠다"라고 토로했다.

이에 김 대표는 지인의 SNS 계정을 통해 '사실무근'이라며 반박했다. 김소희 대표는 "뉴스에서 공개된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 방송국 측에 정정보도를 신청한 상태 이다"라고 주장했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