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사월 살얼음판 걷는 지방 대학가
춘사월 살얼음판 걷는 지방 대학가
  • 유상영 기자
  • 승인 2018.04.15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기본역량진단 대면평가 금주 예정, 상위 50% 자율개선대학 선정 분수령

지역 대학가에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이번주 2주기 대학기본역량진단의 대면평가가 예정되면서다.
15일 한국교육개발원 대학평가본부에 따르면 16일부터 20일까지 4년제 일반대 대면평가가 진행된다. 평가본부는 지난 13일 전국 4년제 대학에 평가 날짜와 시간, 장소 등을 통보했지만 지역 대학들은 대학의 명운을 가를 수 있는 대면평가 날짜와 장소 공개를 꺼려하고 있다. 대면평가 일정표를 받아든 지역 대학들은 막바지 준비작업에 올인하고 있는 모습이다.
교육부와 대학평가본부는 지난달 27일 제출한 대학기본역량 보고서와 대면평가를 종합해 상위 50%인 자율개선대학을 선정한다. 나머지 대학 중 전국 단위로 점수를 비교해 10%를 추가 선발한다. 보고서는 이미 제출한 상태인 만큼 현재로서 대학들은 대면평가에 모든 것을 걸 수밖에 없다.
이번 대면평가에서는 각 대학당 90분이 주어진다. 지난 1주기 대학구조개혁평가보다 10분이 축소됐다. 대학의 명운이 90분에 달려있는 셈이다.
50%인 자율개선대학으로 선정되면 정원 감축을 자율적으로 할 수 있고, 2단계 진단평가도 면제된다. 대학재정지원사업의 대상자가 돼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이 때문에 대학들은 150여 개의 4년제 대학 중 75위 안에 들기 위해 사활을 걸고 있다.
패자부활전 격인 추가 10%가 있지만 지방대학들로서는 부담스럽다. 자율개선대학은 권역별로 평가돼 순위가 매겨지지만, 추가 선정 시 전국대학들과 무한경쟁을 벌여야 한다. 나머지 40%의 대학들은 2단계 진단평가를 받아야 한다. 1단계 점수와 합산해 역량강화대학과 재정지원제한대학으로 또다시 나뉜다. 역량강화대학은 일반 재정지원을 받을 가능성이 있지만, 재정지원대학은 재정지원은 물론, 정원 감축이라는 암울한 현실을 맞이해야 한다.
지역 한 사립대 관계자는 “1단계 평가는 권역별로 진행되기 때문에 반드시 상위 50%에 포함돼야 한다”며 “10% 추가 선정이 있지만 전국 단위로 평가하는 만큼 지역대학들이 거기(10%)에 포함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다른 대학 관계자는 “대학의 존폐가 달려있어 편하게 잠을 이룰 수가 없다”며 “평가에 참여하는 직원들이 그만큼 엄청난 심적 부담을 느끼고 있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유상영 기자 you@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포토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가수 현아의 관능적인 뷰티 화보가 공개됐다. 현아는 26일 공개된 매거진 ‘엘르’ 4월호를 통해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와 함께한 화보를 선보였다. 공개된 화보에서 주스가 물든 듯한 과즙 컬러의 립스틱을 소화해냈다. 현아의 입술에 녹아 들어 시선을 사로잡는 매혹적인 화보를 완성한 것. 특히 맥(MAC)의 뮤즈가 된 현아는 첫 화보를 통해 귀엽고 섹시하면서도 고혹적이고 우아한 눈빛으로 콘셉트에 따라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