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궁근종 자궁선근증 치료, 자궁적출 대신 우먼스하이푸
자궁근종 자궁선근증 치료, 자궁적출 대신 우먼스하이푸
  • 주홍철 기자
  • 승인 2018.05.17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의 자궁을 절제하는 자궁적출술은 자궁근종 및 자궁선근증과 같이 여성 자궁에 발생하는 양성 질환 치료의 일환으로 많이 이용되어 왔다. 자궁적출수술은 자궁질환을 근본적으로 해소해줄 수 있는 치료 방법이지만 우리나라의 경우 OECD국가 중에서 자궁적출 수술을 많이 하는 국가 1위를 차지하여 과잉진료에 대한 논란이 지속되고 있다.

자궁적출수술은 일반적으로 자궁근종의 크기가 크거나 점막하근종인 경우, 혹은 자궁선근증인 경우와 같이 질환만 선택적으로 제거하는 수술이 어려울 때 권유하는 수술 방법이다. 하지만 최근에는 이러한 케이스를 비수술적 방식으로 치료하는 ‘하이푸’가 자궁적출수술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레아산부인과 이경숙 원장은 “하이푸는 자궁이나 복부를 절개하지 않으면서 자궁질환을 인체에 무해한 초음파 열 에너지로 괴사시켜 종양의 축소 및 소멸을 유도하는 치료 방법이다. 점막하근종이나 자궁선근증 등 자궁적출수술을 권유받은 환자들도 정밀한 검진을 통해 하이푸로 치료가 가능한 케이스로 판독되면 비수술적 방식인 하이푸로 편안하게 치료를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여성종양 치료에 최적화된 하이푸로 꼽히는 우먼스 하이푸는 점막하근종이나 자궁선근증은 물론 자궁근종이 여러 개 발생한 상태인 다발성근종도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하이푸 시스템이다. 인체에 칼을 대지 않고 치료하기 때문에 치료 이후 통증이 거의 없고, 절개가 없기 때문에 절개부위에 발생하는 감염 및 염증에 대한 염려도 없다.

또한 시술 직후부터 거동이 가능하고 샤워와 같은 일상 생활도 가능하기 때문에 치료 당일, 혹은 1일 입원 이후 퇴원하는 경우가 대부부분이다.

이 원장은 “하이푸 시술을 안전하게 받기 위해서는 우선 하이푸 시술 전 권장되는 안정 사항을 철저하게 지켜 치료가 이루어지는지 확인해야 한다. 시술 중 환자의 신경 손상을 방지하기 위한 의식하 시술이 이루어지는지, 정확한 자궁질환의 위치와 혈류의 정도 등을 파악하기 위한 사전 MRI 검사가 이루어지는 지를 확인하여 병원을 선택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며 “여성의 건강을 위해 필요한 자궁질환치료, 자궁질환으로 인해 자궁적출 권유를 받았다면 여성의 인체에 편안하고 치료로 인한 신체적 고통이 적은 우먼스 하이푸를 고려해보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하지만 하이푸 시술은 강한 열을 이용한 치료인 만큼 시술자의 경험과 경력에 따라 화상이나 신경손상 등의 부작용 발생 위험성이 존재한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