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도 인간이니’ 공승연, 서강준 집에 침입 아닌 입성?
‘너도 인간이니’ 공승연, 서강준 집에 침입 아닌 입성?
  • 송영두 기자
  • 승인 2018.06.14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너도 인간이니’ 공승연, 서강준 집에 침입 아닌 입성?

KBS2 '너도 인간이니'
KBS2 '너도 인간이니'

‘너도 인간이니’ 공승연이 서강준의 집에 침입 아닌 입성을 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에서는 강소봉(공승연)이 경력을 살려 인간 남신(서강준)을 사칭하고 있는 인공지능 로봇 남신Ⅲ(서강준)의 경호원이 됐다.

소봉은 어째서 인간 남신과 한 차례 트러블을 겪고도 그를 사칭하는 남신Ⅲ의 개인 경호원이 된 걸까. 의미심장한 소봉의 표정이 눈길을 끈다.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사진에서 남신Ⅲ와 마주한 소봉. 눈앞에 있는 남신Ⅲ를 남신으로 알고 있는 소봉은 주머니에 손을 꽂은 채 차가운 분위기를 내뿜고 있는 그와 반대로, 두 손을 모은 채 비장한 눈빛을 보내고 있다. 소봉은 무슨 이유로 남신Ⅲ 앞에 나타난 걸까.

또한, 공개된 예고편에서 남신Ⅲ의 집에 발을 들이게 되자, “뭐든지 걸리기만 해”라는 의미심장한 각오로 그의 방안을 탐색하던 소봉. 갑자기 들어온 그를 피해 테이블 아래에 몸을 숨겼다가 무언가에 놀란 듯 눈을 동그랗게 떠 묘한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송영두 기자 duden1212@naver.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