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전격Z작전’ 정체 블락비 박경, 청중들 마음 사로잡았다
‘복면가왕 전격Z작전’ 정체 블락비 박경, 청중들 마음 사로잡았다
  • 송영두 기자
  • 승인 2018.06.19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면가왕 전격Z작전’ 정체 블락비 박경, 청중들 마음 사로잡았다

블락비 SNS, MBC 방송화면 캡처
블락비 SNS, MBC 방송화면 캡처

그룹 블락비 박경이 ‘복면가왕’에서 매력 부자 면모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미스터리 음악쇼-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전격Z작전’ 블락비 박경이 소속사 세븐시즌스를 통해 소감을 전했다.

박경은 “좋은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돼 감사하고 기쁘다”라며 “‘복면가왕’을 통해 저를 새롭게 알게 되신 분들 그리고 모든 분들이 제 음악을 더 많이 즐겨주시고 관심 가져주셨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좋은 음악으로 찾아뵙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앞서 박경은 히메나선생님 배우 정이랑과의 1라운드 대결에서 HUS(허밍어반스테레오)의 ‘Hawaiian Couple’을 선곡해 싱그러운 멜로디와 잘 어울리는 감미롭고 달달한 음색으로 청중단을 사로잡으며 2라운드에 올랐다. 유영석은 “안정감 있게 부르기 어려운 노래인데 안정감 있게 잘 불렀다. 가수가 틀림없다”라고 호평했다.

이어진 2라운드에서 박경은 위너의 ‘끼부리지마’를 남다른 스웨그와 넘치는 끼로 열창, 1라운드와는 180도 다른 분위기의 반전 무대로 시청자들을 흠뻑 빠지게 만들었다. 아쉽게도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한 박경은 “제가 가수인 걸 잘 모르시고 만나면 똑똑이로 이야기를 해주신다. 가수라는 걸 보여주고 싶어 나왔다”라고 출연 이유를 이야기했다.

박경의 열정 가득한 무대를 본 조장혁은 “음악만 들어가면 음악에 미치는 사람들이 있다. 그런 사람들은 음악을 해야 한다. 자신의 색깔을 많이 보여주면서 꾸준하게 좋은 음악을 꼭 하실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고 칭찬해 훈훈함을 더했다.

무대에서 내려온 박경은 “곡을 만들다 보니까 제 느낌을 그대로 전달하고 싶고 가이드 녹음도 하게 되면서 점점 노래에 흥미가 생기게 됐다”라며 “기회가 되는대로 어떤 장르든 다 도전해보고 싶다”고 음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경은 그룹 블락비 활동뿐 아니라 솔로 가수, 프로듀서 등 다각도로 활약하며 대중성과 음악성을 두루 갖춘 실력파 아티스트로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또한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를 통해 뛰어난 예능감은 물론, 매력적인 뇌섹남 면모를 뽐내며 ‘뇌요미’ 캐릭터로 사랑받고 있다.

한편 박경은 오는 22일 직접 작사, 작곡, 프로듀싱에 참여한 네 번째 디지털 싱글 앨범을 발매한다.

송영두 기자 duden1212@naver.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