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품질개선으로 정책수립 활용도 제고
통계 품질개선으로 정책수립 활용도 제고
  • 장태갑 기자
  • 승인 2018.11.08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산시 노인복지통계 보고서 발간

논산시는 최근 ‘2018 노인복지통계’ 작성을 완료하고 통계청 승인을 거쳐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보고서는 정책의 효율성을 높이고 수요에 부응하는 정책공급을 위해 관련부서의 만족도, 개선방안 의견 등을 수렴해 지역 맞춤형 통계로 개발 작성한 것이 특징이다.

또, 주요 품질개선 사항으로 충남 최초로 통계의 기준시점을 연도 말로 개선해 활용도를 높이고 통계 공포시기를 1개월 단축해 다음년도 정책수립을 위한 활용이 용이토록 했으며, 주 이용자의 의견을 반영해 4개 분야 37개 통계항목을 6개 분야 94개 통계항목으로 확대 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말, 시 노인인구는 2만 8630명으로 전체 인구의 23.4%를 차지했으며, 남자 1만 1872명(41.5%), 여자 1만 6758명(58.5%)으로 성비(여자 100명당 남자 수)는 70.8명이다. 또, 노인인구 중 주택소유자 1만 2255명이 가진 주택 수는 1만 6793호(소유 물건수별)로 1명당 1.37호를 소유하고 있으며, 유형별로는 단독주택 소유비율이 88.8%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시 관계자는 “이번 보고서가 노인을 위한 정책수립 등에 유용한 기초자료로 활용되기를 바란다”며, “2019년에는 제2회 논산시 청년통계를 발간할 예정으로 정확하고 질 높은 지역맞춤 통계 작성을 위해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12년 초고령사회(노령인구 비율 20% 이상)로 진입함에 따라 고령화 정책 수립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지난 2016년 제1회 논산시 노인복지통계 보고서를 발간한 바 있다.

 

논산=장태갑 기자 jtg0128@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