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생 폭행 추락사, 14살 동급생 4명에 집단폭행 당해
중학생 폭행 추락사, 14살 동급생 4명에 집단폭행 당해
  • 강선영
  • 승인 2018.11.14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학생 폭행 추락사, 14살 동급생 4명에 집단폭행 당해

중학생 폭행 추락사
중학생 폭행 추락사

인천의 한 아파트에서 추락사한 중학생이 집단폭행을 당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경찰에 따르면 A 군등 4명은 13일 오후 6시 40분쯤 인천시 연수구 15층 아파트 옥상에서 B(14‧중학교 2학년)군을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B 군이 아파트 1층 바닥에 떨어져 쓰러져 있는 것을 아파트 경비원이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경비원의 신고를 받고 119 구급대가 현장에 출동했을 당시 B 군은 이미 숨진 상태였다. 

B 군은 이 아파트 옥상에 서로 다른 학교에 다니는 친구 5명과 함께 올라간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폭행을 당하던 B 군이 현장을 모면하려고 뛰어내렸는지, 함께 올라간 친구들이 밀어서 떨어뜨렸는지, B 군이 이미 숨진 상태에서 떨어뜨렸는지 등 여러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찰은 A군의 시신부검을 의뢰했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