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온누리신협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
  • 최일 기자
  • 승인 2020.06.26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갈마동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대전온누리신협은 25일 서구 갈마동 일원에서 취약계층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신협 행복한 집 프로젝트’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대전온누리신협 제공
대전온누리신협(이사장 임성일, 왼쪽)은 25일 서구 갈마동 일원에서 취약계층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신협 행복한 집 프로젝트’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대전온누리신협 제공

대전온누리신협(이사장 임성일)은 25일 서구 갈마동 일원에서 취약계층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 봉사활동을 전개,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을 실천했다.

노후된 벽지·장판지를 친환경 한지 벽지·장판지로 교체하는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는 신협사회공헌재단의 후원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협력으로 지난해 시작된 전국 단위 사회공헌활동이다.

임성일 이사장은 “저소득층 아동·청소년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나눔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온누리신협이 되겠다”고 말했다.

최 일 기자 choil@ggilbo.com

 

최일 기자 | choil@ggilbo.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