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유역환경청, 반달가슴곰 보호 위해 엽구 수거
  • 이건용 기자
  • 승인 2020.06.30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달가슴곰 보호를 위한 엽구 수거활동. 금강유역환경청 제공

[금강일보 이건용 기자] 금강유역환경청(청장 박하준)은 지난 29일 반달가슴곰 서식환경 보호를 위해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영동군 민주지산 주변에서 불법 엽구 수거 활동을 펼쳤다.

이번 엽구 수거는 최근 영동군 민주지산 주변에 출몰한 반달가슴곰(KM-53) 보호계획의 일환으로, 금강청과 야생생물 관련 민간단체인 ㈔야생생물관리협회 충북지부가 합동으로 올무 등 불법 엽구 37점을 수거했다.

금강청은 지난 12월에도 반달가슴곰 출몰에 대비하여 영동군 민주지산 주변에서 불법엽구 수거활동을 실시하여 올무 등 95점을 수거한 바 있다.

또 엽구수거 이외에도 주요 출몰 예상지역에 반달가슴곰 출몰 안내 현수막을 8곳에 설치하고, 반달가슴곰 출몰 시 조치요령 등이 담긴 리플릿도 지역주민들에게 배포했다.

박하준 금강유역환경청장은 “반달가슴곰은 사람이 자극하지 않는 한 먼저 공격하지 않으므로 반달가슴곰을 발견하면, 침착하게 대응하고 국립공원공단 생물종보전원(061-783-9120)에 제보해 주기 바란다”면서 “금강청에서는 관계기관과 함께 반달가슴곰을 보호하고 주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활동을 계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건용 기자 lgy@ggilbo.com

이건용 기자 | lgy@ggilbo.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