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동남소방서, 화재취약대상 기획수사 돌입
  • 김인수 기자
  • 승인 2020.07.30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일보 김인수 기자] 천안동남소방서(서장 노종복)는 오는 8월부터 10월 말까지 3개월간 관내 화재취약대상에 대해 기획수사를 추진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소방기획수사 대상 심의회를 통해 화재취약대상을 선정하여 무허가 위험물 제조·저장, 소방시설 유지관리 태만 등 각종 소방관계법령에 위반사항 등을 적발해 안전한 소방 환경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된다.

기획수사의 범위는 ▲위험물 제조소 등 ▲최근 3년 이내 화재가 발생한 공장 ▲1급 소방안전관리대상물 중 2회 이상 화재가 발생한 대상물 ▲소방안전을 위하여 기획수사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대상 등을 선정해 실시한다.

중점 추진 내용은 ▲무허가 위험물 제조·저장 및 취급에 관한 사항 ▲위험물 및 소방 안전관리 업무 위반 ▲소방시설 차단, 폐쇄 및 훼손 ▲자체점검에 관한 사항 ▲기타 소방 관계법령 위반사항 등이다.

한영구 화재대책과장은“위법사항에 대한 엄정한 조치를 통해 소방시설의 실효성을 확보하여 안전한 천안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천안=김인수 기자 kiss@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