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곡가 김효근의 아트팝 가곡 공연
  • 이준섭 기자
  • 승인 2020.08.05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일보 이준섭 기자] 대전예술의전당은 오는 11일 오전 11시 앙상블홀에서 ‘작곡가 김효근의 아트팝 가곡’을 주제로 2020 아침을 여는 클래식 무대를 올린다.

김효근은 서울대에서 경제학사·경영학석사학위를, 미국 피츠버그대학교에서 경영학박사를 취득한 후 캐나다 앨버타대학교 경영대 교수를 역임한 특이한 이력의 작곡가다.

김효근
김효근

지난 1981년 제1회 MBC 대학 가곡제에서 가곡 ‘눈’으로 대상을 수상하며 작곡가로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했고 지금까지 ‘가을의 노래’, ‘그리움’, ‘첫사랑’,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사랑의 꿈’ 등 많은 작품 활동은 물론 이화여자대학교 경영대학장·경영전문대학원장으로 재직하며 제자 양성에도 매진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 그는 소프라노 송난영, 테너 김승직과 함께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보여줄 아트팝 가곡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객석 거리두기를 적용한 가운데 열리는 공연의 입장권은 전석 1만 원이며 대전예당 공식 페이스북 또는 유튜브를 통해서도 관람 가능하다.

이준섭 기자 ljs@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