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어르신 전화상담 드림톡톡 운영 중
  • 신익규 기자
  • 승인 2020.09.16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대덕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안부를 확인하는 전화상담 ‘드림톡톡’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갈 곳이 없어진 어르신들을 위해 희망일자리 참여자를 활용, 전화로 일상 대화를 나누거나 안부를 확인하고 복지정보를 안내하도록 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달 ‘드림톡톡 으로 안부확인 2101건, 노인돌봄서비스 안내 및 발굴 104건, 노인일자리 안내 121건 등 각종 복지서비스 안내 등을 실시했다. 또한 배우자와 사별한 우울감 호소자, 자살충동 호소자 등 4명을 대덕구정신보건센터에 곧바로 의뢰해 전문 상담을 받도록 조치했다.

박정현 청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우울감을 호소하고 있는데 어르신들이 느끼는 우울감은 더욱 클 것으로 생각된다”며 “내 주변에 대한 작은 관심인 일상적인 안부 묻기가 어르신들의 고립감과 우울감을 덜어드릴 수 있는 만큼 작은 것부터 소중히 여겨 곳곳에 숨겨진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해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익규 기자 sig260@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