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습도시 당진, 평생교육 새 지평 연다
  • 조병길 기자
  • 승인 2020.09.24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시, 평생교육 중장기발전계획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가져

[금강일보 조병길 기자] 당진시는 제2차 평생교육 중장기발전계획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지난 23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가졌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는 “선현의 정신을 일상화하는 평생학습으로 살맛나는 당진구현”이라는 비전을 제시하고 ▲역사와 소통하는 평생학습 ▲시민이 디자인 하는 평생학습 ▲공동체가 살아있는 평생학습 ▲시민이 살맛나는 평생학습이라는 4대 추진전략을 확정했다.

주요 전략과제로는 당진역사 바로알기, 시민강사의 전략적 양성, 마을문제해결 리빙랩의 일상화, 전문기관별 평생학습의 전략화 등 12개 과제를 발굴했다.

또한 블록체인 평생학습 이력관리 시스템 도입, 포스트코로나 온택트 시스템 구축, 시민대학 플랫폼 구축 등 평생교육 추진기반을 다져 나가기로 했다.

김홍장 시장은 “시민에게 제공하는 평생학습에서 시민들이 즐기는 평생학습, 시민의 일상생활이 학습이 되는 문화를 만들어 지속발전가능한 최고의 평생학습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당진=조병길 기자 jbg@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