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수 제20대 대전시 정무부시장 취임
  • 김현호 기자
  • 승인 2020.09.25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내 방송으로 취임인사를 하는 김명수 신임 정무부시장
청내 방송으로 취임인사를 하는 김명수 신임 정무부시장

 

과학인 출신인 김명수(66) 전 표준연구원장이 제20대 대전시 정무부시장으로 25일 취임했다. 

김 부시장은 지난 38년 간 국방과학과 표준과학연구에서 활동한 과학자이자 행정가로 일해 온 대덕특구의 산증인이다. 김 부시장은 그동안 과학분야에서의 다양한 활동으로 대덕특구 내 신망이 두터워 민선7기 후반기 대전시와 대덕특구 간 가교역할을 잘 해낼 것으로 기대된다. 또 2022년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와 연계해 기존 세계과학도시연합(WTA)보다 실질적인 국제협력 플랫폼을 만드는데도 큰 역할을 할 전망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으로부터 임명장을 받은 김 부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별도의 취임식은 하지 않고, 청내방송으로 직원들과 취임인사를 나눈 뒤 주요기관 방문 등으로 업무를 시작했다. 

김 부시장은 취임인사에서 “연구단지 출신 과학자로서 대덕특구와 가교 역할을 통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뛰겠다. 과학기술 성과가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고 대전시민의 삶이 보다 윤택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허 시장은 4차 산업혁명특별시 완성과 대덕특구를 통한 혁신 성장을 위해 기존 정무부시장이란 명칭을 과학부시장을 교체키로 했다. 조례가 개정되면 김 부시장은 과학부시장으로 직함이 바뀐다. 

김현호 기자 khh0303@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