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통일부장관 감읍, 유시민 계몽군주, 국방부장관 허수아비, 대통령은 잠만 잔다" 강도 높은 비판
  • 송나영 기자
  • 승인 2020.09.26 12:1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통일부장관 감읍, 유시민 계몽군주, 국방부장관 허수아비, 대통령은 잠만 잔다" 강도 높은 비판 

홍준표 의원 페이스북
홍준표 의원 페이스북

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공무원 피살 사건에 대해 정부에 강도 높은 비판을 가했다.

홍 의원은 “이번 우리 국민 피살. 화형사건을 수습하기 위하여 보인 문정권의 처사는 박지원 국정원장 만이 유일한 대북 통로가 있다는 것만 확인 되었습니다”라고 글을 시작했다.

이어 “통일부 장관은 두 번 사과에 감읍(感泣) 했고 유시민 전 장관은 계몽군주 같다고 김정은을 칭송하고 정작 국민을 구했어야 할 국방장관은 이틀 동안 아무런 대북 대책 없이 청와대의 하명만 기다린 허수아비 장관이었고 대통령은 잠만 자고 아직까지도 말이 없습니다"며 “할말이 없는 건지 갈팡질팡 하는 건지 아니면 십상시에 둘러싸여 신선놀음 하고 있는 건지 참 괴이한 일들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꼭 자유당 말기 아첨꾼들에 둘러싸여 국정을 망친 이승만 대통령 같습니다”라고 정부의 대응을 비판했다.

마지막으로 "국회 긴급 현안질의로 사태의 진상을 밝히고 대북정책을 전환해야 할 때입니다"라며 야당의 분발을 촉구했다.

한편 홍 의원은 국민의 힘으로의 복당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이에 대해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제가 결정하는 게 아니고 당의 여러 가지를 참작해서 많은 사람들이 생각하기에 복당이 국민의 힘을 발전시키는데 더 효과적이라고 여론이 형성되면 그때 가서 거론할 수 있다고 본다"고 답했다.

'홍 의원의 복당이 당에 도움이 안 될 것이라고 생각하느냐'고 묻자 "(논의가) 어떻게 진전이 되고 본인 스스로가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느냐에 달려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홍가 2020-09-26 13:34:32
홍가야 주둥이조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