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코로나 이어 이번엔 브루셀라병...3000여명 감염
  • 최원진 인턴기자
  • 승인 2020.09.16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이어 브루셀라병 감염
지난 8일 코로나 종식 선언 이후 다시 전염병 발발
간쑤성 비상
'연합 뉴스' 사진 캡처

`코로나19` 확산으로 전염병에 대한 우려가 높은 가운데, 중국 서북부 간쑤성에서 브루셀라병 백신 생산공장의 부주의로 3천여명이 이 병에 걸린 것으로 전해졌다.
16일 중국매체 신경보에 따르면 란저우 당국은 지난해 12월 중국농업과학원 산하 란저우 수의연구소에서 브루셀라병 집단감염이 발생한 후, 이달 14일까지 란저우 주민 2만1천847명을 검사해 3천245명에 대해 브루셀라병 확진 판정을 내렸다.

브루셀라병은 동물에서 인간으로 감염되는 인수 공통 전염병으로 일반적으로는 소와 양 등 가축을 통해 사람에 전염될 수 있다. 사람이 이 균에 감염되면 발열·두통 등의 증세가 나타나고 남성의 고환과 여성의 난소 등 생식계통에도 영향을 끼칠 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당국의 조사에 따르면, 브루셀라병 감염은 중무 란저우생물제약공장이 지난해 7~8월 동물용 브루셀라병 백신 생산 과정에서 사용 기한이 지난 소독약을 쓰면서 발생했다.

소독약 문제로 생산·발효시설에서 나온 폐기물이 제대로 살균되지 않았으며, 브루셀라균이 포함된 폐기물이 에어로졸 형태로 외부로 퍼졌다는 것이다.

당시 이 지역에서는 동남풍이 주로 불었고, 그 방향에 위치해 있던 란저우 수의연구소의 연구원과 지역 주민 등이 흡입이나 점막 접촉 등의 방식으로 감염된 것으로 조사됐다.
당국은 "이는 우발적 사건으로 짧은 시간 노출됐다"면서 "책임기관을 입건 조사했고, 관련 기관의 책임을 추궁했다"고 밝혔다.

 

 

최원진 인턴기자 baeae1234@naver.com

 

---

중국, 코로나 이어 이번엔 브루셀라병...3000여명 감염

코로나 이어 브루셀라병 감염
지난 8일 코로나 종식 선언 이후 다시 전염병 발발
간쑤성 비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