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미국환경자원학회 악취분야 국제숙련도 평가 '만족' 판정
  • 이건용 기자
  • 승인 2018.09.04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환경공단 악취관리처(처장 이환섭)가 2018년 미국환경자원학회(ERA, Environmental Resource Associates)가 운영하는 악취분야 국제숙련도 평가에 참가해 ‘만족’ 판정을 받아 악취분야 시험·분석 능력을 보유한 기관임을 입증했다.

악취분야 국제 숙련도평가는 농도를 알 수 없는 미지시료에 대한 분석결과를 통해 측정기관의 시험·분석능력 평가의 신뢰도 향상을 목적으로 실시된다.

국제숙련도 평가는 국제 표준화기구(ISO)와 국제 실험실 인증협력기구(ILAC)가 인정한 국제숙련도 운영기관인 ERA가 지정악취물질 2종(아세트알데하이드, 뷰티르알데하이드)을 대상으로 진행, 악취관리처는 2016년에 이어 3년 연속 전 항목 ‘만족’ 판정과 인증을 받았다.

이번 결과는 한국환경공단 악취관리처에서 생산된 악취분석 데이터의 신뢰성을 국제적 수준으로 인정받는 한편 악취 분석 전문 인력과 기술력을 입증하여 보다 정확한 정책 수립 기반을 마련하는 계기가 됐다.

한국환경공단 악취관리처는 악취방지법에 따라 소규모 사업장 등에 대한 악취저감 기술지원과 각종 공공환경시설에 대한 악취 기술진단과 악취물질 측정·분석업무를 동시에 수행하는 국내 최대의 악취검사기관으로, 향후에도 분석능력 향상을 위한 국제숙련도에 적극 참여해 신뢰성 있는 데이터 확보와 악취저감 대책 수립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대전=이건용 기자 lgy@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