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문화원 노덕일 원장 재임
  • 강선영 기자
  • 승인 2019.01.27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중구문화원에서 지난 26일 개최한 정기총회 및 임원선거에서 노덕일 현 원장이 이정오(단청장) 후보와 경선 끝에 당선됐다.

노 원장의 임기는 내달 1일부터 4년이다.

문화원 뿌리홀에서 개최된 2019년 정기총회에서는 2018년도 사업실적 및 세입세출 결산 승인과 2019년도 사업계획 및 세입세출 예산(안), 정관 개정안을 승인했다.

노 원장은 “현재 70대 미술인들이 활동하는 미상록이라는 단체가 있는데, 이들이 고등학생 때 중구문화원 전신인 대전문화원에서부터 시작이 됐다”며 “앞으로 청소년들이 문화원을 많이 드나들도록해 훗날의 미상록, 모래알음악회 등이 활동하도록 하겠다.

문화원이 갖는 장점을 최대한 살려 옛 명성을 찾을 수 있게 저변확대를 시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강선영 기자 kkang@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