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엽 의원ㆍ안민석 의원 “최순실 재산 몰수법 제정 위해서는 국민들 힘 필요”
유성엽 의원ㆍ안민석 의원 “최순실 재산 몰수법 제정 위해서는 국민들 힘 필요”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7.06.29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유성엽 국민의당 의원이 최순실 재산몰수법 제정을 위해서는 국민적 노력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두 의원은 지난26일 전북대학교 진수당에서 열린 '끝나지 않은 전쟁' 북콘서트에 참석해 최순실 재산몰수법 직권상정과 관련해 "요건이 있는데 비상사태라면 가능할 것"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러면서 안 의원은 "산술적으로 민주당과 국민의당 의원이 과반을 넘기 때문에 밀어붙이면 특별법이 통과되는데 법사위의 한국당과 바른정당이 상정을 안하거나 시간을 끌어서 통과를 안 시킬 가능성이 99%다. 그러면 우리에게는 직권상정이라는 게 있다"면서 직권상정 가능성을 설명했다.

안 의원과 유 의원은 또 "국민들이 촛불을 들어 '이 법을 통과시켜라'라고 국회를 압박해 의장이 직권상정을 결심하도록 하는 시나리오를 말씀하시는 것이냐"라고 묻자 "그렇게 예상하고 있다"라고 답했다.

안 의원은 아울러 "곧 최순실 재산 몰수 특별법을 추진하는 초당적인 의원 모임이 결성된다"며 "한 40명 모였다. 자유한국당 김성태 의원 1명, 바른정당 하태경·이혜훈 2명, 나머지는 민주당과 국민의당 의원들"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