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양양 고속도로 개통, 이동거리 짧아지고 운행시간도 줄어
서울 양양 고속도로 개통, 이동거리 짧아지고 운행시간도 줄어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7.06.30 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서울과 양양을 잇는 양양 고속도로가 오늘(30일) 개통된다.

29일 국토교통부는 "서울~양양 고속도로(150.2㎞)의 마지막 구간인 동홍천~양양(71.7㎞) 구간이 30일 오후 8시 개통된다"고 밝혔다.

서울∼양양고속도로는 2004년 착공해 2009년 서울∼동홍천(78.5km) 구간을 완공했고, 이번에 나머지 구간인 동홍천∼양양 구간 공사를 마쳤다. 이에 따라 서울∼양양 이동 거리가 기존 175.4㎞에서 150.2㎞로 25.2㎞ 단축됐다. 주행시간은 2시간10분에서 1시간30분으로 40분 줄어든다. 이 도로 개통으로 인천공항에서 양양까지도 2시간 20분이면 갈 수 있게 됐다.

한편 오늘 오전 10시 30분 인제 내린천휴게소에서 양양 고속도로 개통식 행사가 열린다. 이 행사에는 국토교통부 장관, 지역 국회의원, 강원도지사, 한국도로공사 사장 등 인사들과 500여명의 지역 주민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